메뉴 건너뛰기

주일설교

위기 탈출 1,2, 3 시편 54편 1-6절

담임목사 2019.05.20 09:25 조회 수 : 17

위기 탈출 1,2, 3 시편 54편 1-6절

 

다윗은 시편 54편 1절에 “하나님이여 주의 이름으로 나를 구원하시고 주의 힘으로 나를 변호해 달라고 호소합니다. 다윗은 이스라엘의 왕으로 하나님의 기름부음을 받고 난 후 얼마나 많은 고난을 받았는지 우리는 짐작만 할 뿐 그가 당한 아품은 우리는 알 수는 없습니다. 그는 사울 임금의 추격을 받아 광야에서 살았어야 했습니다. 이리저리 쫒겨 다니다가 사울의 추격을 피하여 적국에 망명 까지 가기도 하였습니다. 수많은 인생의 위기가 그를 짖누르고 있었을 때 그는 하나님의 믿음을 저버리지 않고 믿음의 길을 갔습니다. 그리하여 그의 인생의 위기에서 탈출을 합니다. 우리의 인생도 위기의 연속입니다. 물질의 위기, 관계의 위기, 가정의 위기, 건강의 위기 등 갖가지 위기가 우리 앞에 있습니다. 이 위기를 극복 할 수 있는 비결을 오늘 말씀을 통하여 받으시기 바랍니다.

 

 

1. 기도입니다.

2절에 “내 기도를 들으시며 내 입에 말에 귀를 기울이소서!” 기도가 위기 탈출 넘버원입니다. 히스기야임금은 자신의 병으로 곧 죽을 거라는 이사야 선지자의 말을 듣고 그 자리에서 얼굴을 벽으로 향하고 간절하게 하나님께 기도합니다. 기도는 하늘의 문을 여는 것입니다. 기도의 방법에는 새벽에 기도하는 새벽기도, 한 밤중에 밤을 새워 기도하는 철야기도, 힘차게 소리지리며 함께 기도하는 통성기도, 한 제목을 가지고 여러사람이 시간을 정하여 기도하는 릴레이 식 연쇄기도, 조용한 가운데 깊이 묵상하면서 기도하는 묵상기도, 성경의 장면에 내가 있다고 생각하고 기도하는 관상 기도 등 다양한 기도의 방법이 있습니다. 그러나 기도의 방법을 공부하는 것이 중요한 것이 아니고 시간을 내어 기도하는 것이 중요합니다. 어떠한 방법이든 위기에 처함 모든 문제를 놓고 기도하는 것이 중요합니다. 현대 신앙인들은 성경 공부 하는 것 좋아하고 찬양하는것, 좋아하지만 기도하길 좋아하지 않는 다고합니다. 하지만 위기탈출 넘버 원은 기도하는 것입니다.

 

 

2. 선포하는 것입니다.

다윗은 시편 54편 4절에 “하나님은 나를 돕는 분이시다” 즉 하나님은 나를 반드시 도와 주신다 고 확신하고 확신에 찬 것을 입으로 선포합니다. 또한 내 생명을 붙들어 주시는 분이라고 말합니다. 또한 원수들을 악으로 갚으실 것이라고 선포합니다. 우리 입술의 긍정적인 선포는 힘이 있습니다. 하나님은 당신의 귀에 들린 대로 시행하시겠다고 하십니다. 우리가 하나님의 믿음으로 선포하는 것은 중요합니다. 나 자신에게도

힘이 되기 때문입니다. 또한 믿음으로 선포하는 것은 하나님의 역사를 일으킵니다. 우리의 구원의 역사도 입으로 시인하는 것으로 인하여 구원의 역사가 일어납니다. “너희가 마음으로 믿고 입으로 시인하여 구원을 이룬다고 하였습니다. 긍저적인 믿음의 선포는 능력이 있어서 위기를 탈출하는 힘이 있습니다.

 

 

3. 자원하는 마음이  예배를 드리는 것입니다.

물론 하나님은 우리의 마음을 받으시고 행하십니다. 그러나 우리는 믿음의 증표로 예물을 드릴 때 하나님의 은혜의 역사가 일어나게 합니다. 6절에 내가 낙헌제로 주께 감사 하오리다. 고 합니다. 낙헌제라는 것은 Free Will offering 이라는 뜻입니다. 자원하는 마음으로, 기뻐하는 마음으로 드리는 제사입니다. 하나님께 감사하는 마음으로 드리는 예배를 하나님을 기뻐 받으십니다. 자원하는 마음으로 기쁨으로 드리는 감사는 우리의 삶의 위기를 극복하는 위기탈 출 넘버 3입니다.

 

 

 

결론 :

우리에게도 다윗처럼 위기가 옵니다. 아니 지금 위기 가운데 있는 분도 있을 것입니다. 이 위기 탈출 1,2,3,은 기도하는 것, 믿음으로 선포하는 것 , 감사로 에배드리는것 입니다. 이 방법으로 위기 탈출 성공하시기 축원합니다.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193 2014년 송년주일 설교 빌립보서 1:3-7 (2014. 12. 28) file 담임목사 2014.12.28 2917
192 마태복음 1장18-25 “나 라면 어찌 했을까?” file 담임목사 2014.12.21 2449
191 갈라디아서 2:1-10 “확실한 하나님의 뜻을 아는 사람” file 담임목사 2014.12.07 2777
190 고린도후서 13장 5절-13절 믿음 안에 있는가? file 담임목사 2014.11.30 4675
189 고린도후서 9:11-15 “말로 다 할 수없는 감사!” file 담임목사 2014.11.23 2633
188 고린도후서 6:18-7:1 “이 약속을 가진 우리는.....” file 담임목사 2014.11.16 2787
187 은혜를 헛되이 받지 말라 (고린도후서 6:1-2) file 담임목사 2014.11.09 4248
186 고린도후서 4:6-7 “보배를 질그릇에 가졌으니....” file 담임목사 2014.11.02 9655
185 고린도 후서 2:5-8 “사랑을 나타내라!” file 담임목사 2014.10.27 2234
184 스가랴서7:1-7 금식보다 말씀에 순종 file 담임목사 2014.07.13 2378
183 성전 건축의 방해 요인 세 가지 (학개 2:1-9) file 담임목사 2014.06.22 3494
182 스바냐 3: 17-20 지극한 사랑의 하나님 file 담임목사 2014.06.15 5604
181 하박국 3:16-19 사 차원의 기쁨 file 담임목사 2014.06.08 3666
180 하박국 2:1-3 내가 내 파수하는 곳에 서며 성루에 서리라! file 담임목사 2014.06.01 2892
179 하나님은 믿어 드려야 합니다. 미가서 7장 7-9절 file 담임목사 2014.05.25 5609
178 미가서 6장 1-8절 하나님께 무엇을 드릴까요? file 담임목사 2014.05.18 2783
177 미가서 4:1-5 “하나님이 주신 소망” file 담임목사 2014.05.11 3534
176 요나서 1:11-16절 요 나 때문입니다! file 담임목사 2014.04.27 2213
175 예수 부활의 확실함 마태복음 28장 1-10절 file 담임목사 2014.04.20 2634
174 고린도전서 1장 18-25절 “그리스도는 하나님의 능력이요 하나님의 지혜니라.” file 담임목사 2014.04.13 2437
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