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주일설교

마태복음 16:1-4 시대를 분별하는 지혜

담임목사 2014.01.12 18:55 조회 수 : 2288

마태복음 16:1-4 시대를 분별하는 지혜

 

오늘의 본문의 말씀은 분명 예수님께서 표적을 구하는 바리새인들과 사두개인들에게 예수 그리스도가 구약에 예언된 대로 이 땅에 오신 메시야라는 표적을 보여 달라는 요청에 대한 가르침의 말씀입니다. 이 말씀은 우리에게 다시 오실 예수 그리스도가 언제 오시더라도 오실 때가 가까이 왔음을 확실하게 깨닫고 하나님의 은혜와 사랑으로 그 날을 기다리라는 말씀이 분명합니다. 그런데 그 말씀 가운데 3아침에 하늘이 붉고 흐리면 오늘은 날이 궂겠다 하나니 너희가 날씨는 분별할 줄 알면서 시대의 표적은 분별 할 수 없느냐는 예수님이 말씀에 시대는 흘러가 버리는 시간을 의미 하는 것이 아니고 우리가 사는 이 시대, , 여름, 가을, 겨울을 의미하기도하는 것 입니다. 그렇다면 우리가 피부로 느끼는 이 겨울에 우리에게 주시는 영적인 의미예 깨어 있어 믿의 표적으로 삼으시기 바랍니다.

 

1. 겨울이라는 계절의 의미입니다

겨울은 히브리어로 호렙인데 그 의미는 범람하다” “넘쳐흐르다라는 뜻이랍니다. 헬라 말로는 헤이몬이라고 합니다. 그 의미는 비 오는 계절” “나뿐 계절이라는 뜻이 있습니다. 둘 다 의미는 안 좋은 의미입니다. 봄은 씨를 뿌리고 여름은 자라나는 계절이고 가을은 열매를 거두는 계절이지만 겨울은 쉼을 생각하게 합니다. 그러나 이 겨울이 없으면 봄을 맞이하지 못하게 됩니다. 겨울에 모든 나무 잎이 떨어지므로 영양분은 뿌리 가게 되고 뿌리가 든든하게 되므로 봄부터 잎이 피면서 열매를 실하게 맺게 됩니다. 그러므로 인생의 겨울은 없어야 좋은 계절의 아니고 꼭 필요한 계절입니다. 때로 겨울 같은 추위가 몰아치고 어려움이 있지만 우리는 하나님이 만드신 계절인 겨울을 감사해야 할 것입니다.

 

2. 인생의 마지막이라는 의미에 나를 돌아 봐야 할 것입니다.

시작이 있으면 언제나 끝이 있습니다. 2014년을 시작 하였으니 끝이 있을 것입니다. 우리 모두가 그 끝을 볼 것이며 어떤 분은 그 끝을 볼 수 없을 지도 모릅니다. 그러나 겨울이 있듯이 인생의 마지막이 있다는 것입니다. 반드시 옵니다. 정해진 하나님이 우리에게 보여 주시는 것은 우리에게 봄 여름 가을이 있다 마찬가지로 인생의 봄여름 가을이 있다. 라는 음성입니다. 하나님의 은혜로 계절을 통하여 주시는 하나님의 음성을 들으시기 바랍니다. 바울은 나의 달려 갈 을 마치고..... 라고 합니다. 갈 길이 마치는 날이 있다는 것입니다. 인생의 겨울이 온다는 것을 알고 그는 힘차게 주님이 원하시는 일을 하였습니다. 시간이 얼마 없습니다. 이세상이 되어가는 것을 볼 때 예수님 다시 오실 날이 얼마 남지 않았습니다. 한반도에는 지진대 가 아니기에 지진 걱정을 하지 않았습니다. 그런데 이제는 지진이 일어 날 징조가 보인답니다. 바다의 1/3이 피 빗으로 변한다고 하는데 그것은 바다가 오염된다는 것 아닙니까? 이미 일본의 방사능에 오염된 큰 물고기가 센디에고에 발견되어 난리입니다.

 

3. 겨울을 준비 하는 사람에게는 겨울을 견딜 수 있습니다.

다른 계절은 별로 준비 없어도 지낼 만 합니다. 그러나 추위가 닥쳐오는 겨울에는 준비 없는 사람은 죽을 지도 모릅니다. 바울은 디도서 312절 이하에 겨울을 보내기 위한 준비를 하면서 사랑하는 디도가 겨울이 되기 전에 오기를 준비시킵니다. 같은 배경에 디모데 후서 49잘에는 두고 온 겉옷과 성경책과 함게 디모데를 보기를 원하는 바울의 모습을 볼 수 있습니다.

우리는 인생의 겨울이 오기 전에 세월을 허송하지 말고 아끼면서 준비하면서 살아야 할 것입니다. 우리가 일생을 대략 70으로 보았을 때 빨간불 신호등에 6개월 정도 서 있고, 광고 우편물 읽어 보는데 8개월 쓰고, 잃어버린 물건 찾는데 1년 반 정도 쓰며 각가지 이유로 줄을 서서 기다리는데 5년 정작 의미 있는 일에는 몇년 쓰지도 못하고 황혼에 접어든다고 합니다.

 

결론 :

겨울을 좋아 하시는 분도 있고 싫어하시는 분도 있고 그러나 어김없이 우리가 사는 삶에 겨울을 두신 하나님의 뜻에 따라 겨울을 피 할 수 없는 것이 우리들입니다. 그렇다면 그 겨울이 되기 준비하는 사람들이 겨울을이기듯이 우리의 인생의 겨울을 지혜롭게 준비 하면서 살기를 바랍니다.

예수 그리스도를 구주로 믿고 천국을 향하여 가면서 하나님이 원하시는 인생을 살아야 할 것입니다.

아멘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200 예수님을 기다리면서 (시편130편 1-8) file 담임목사 2011.12.11 2328
199 그리스도인의 전인 건강의 삶 file 담임목사 2011.10.24 2328
198 사도행전 27장 1-19 인생의 항해 길에 기억해야 할 말씀 file 담임목사 2014.01.05 2316
197 뜻밖의 사랑 (누가복음 10: 25-37) file 담임목사 2010.08.23 2308
196 오순절 성령강림 file 담임목사 2011.06.19 2303
195 심각한 곤란에 빠졌을 때 (사무엘상 29장 1-11) file 담임목사 2011.08.07 2297
194 사도행전 2장 14-21 “하나님의 영이 임하시면 file 담임목사 2011.07.03 2297
» 마태복음 16:1-4 시대를 분별하는 지혜 file 담임목사 2014.01.12 2288
192 하나님의 아름다움을 보는 사람이 되십시오! (이사야 35:1-6) file 담임목사 2011.09.18 2267
191 갑절의 은혜를 주옵소서 (열왕기하2:1-13) file 담임목사 2012.01.01 2265
190 고린도 후서 2:5-8 “사랑을 나타내라!” file 담임목사 2014.10.27 2234
189 열왕기하 19장 1-7 (위기 때 해야 할 일) file 담임목사 2012.03.05 2232
188 열심히 선을 행하라 file 담임목사 2012.01.29 2232
187 원수를 사랑으로 (사무엘상23:1-5) file 담임목사 2011.07.17 2229
186 어려운 가운데서 감사 (시편 118편 1-4) file 담임목사 2011.11.13 2228
185 나누어 주기를 좋아하는 사람 (사도행전 9:36-42) file 담임목사 2012.01.08 2224
184 베들레헴으로 갑시다!(누가복음 2:8-20) file 담임목사 2011.12.18 2220
183 왕 앞에선 에스더 처럼 (에스더5:1-5) file 담임목사 2012.06.24 2219
182 요나서 1:11-16절 요 나 때문입니다! file 담임목사 2014.04.27 2213
181 주님의 눈으로 바라보십시오 (요한복음 9:1-12) file 담임목사 2011.06.05 2210
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