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주일설교

본문: 에베소서 6:1-4, (20:12) 제목: 네 부모를 공경하라!

 

오늘은 어버이주일입니다. 어버이의 높은 은덕과 사랑을 기리며, 나를 낳아 길러 주신 은혜에 감사드리며 보답하고자 하는 마음을 또다시 다짐하는 날이며 어버이를 주신 하나님의 은혜를 감사하는 주일예배를 드리는 날입니다. “네 부모를 공경하라는 말씀은 하나님께서 주신 십계명중에 제5계명입니다. 우리 기독교에서 말하는 효 사상은 윤리적인 측면을 넘어서 신앙적인 차원입니다. 성경에서 부모는 단순히 나를 낳아 주시고 길러 주신 육신적인 부모가 아니라 더 나아가 하나님의 대리자임을 가르치고 있습니다. 하나님의 대리자로 곧 하나님을 공경하듯 자신의 부모를 공경하라는 말씀입니다. 오늘 본문의 말씀을 중심으로 성경이 가르치는 효 사상을 네 부모를 공경하라는 제목으로 살펴보고자 합니다.

 

1.공경하라는 의미

본문 2절에 네 아버지와 어머니를 공경하라 이것이 약속 있는 첫 계명이니, 출애굽기 20:12절에 네 부모를 공경하라 그리하면 너의 하나님 나 여호와가 네게 준 땅에서 네 생명이 길리라. 시내 산에서 여호와 하나님이 모세를 통하여 주신 10계명 중 제5 계명입니다. 위로 하나님을 섬기는 계명을 일러주시고, 아래로 사람과의 관계를 말씀하신 계명 중에 첫째 계명입니다. 이는 모든 사람의 관계는 부모 자식 간의 관계에서 시작되기 때문입니다. 부모 자식 간의 관계에서 형제자매의 관계도, 일가친척의 관계도, 이웃의 관계도, 한 민족의 관계도, 한 국민의 관계도 이루어집니다. “네 부모를 공경하라” "공경 한다"는 말의 "공경"""이라는 말에서 파생된 말이라고 합니다. 간은 우리 신체의 장기 중에서 해독 작용을 하는 그 역할도 중요하지만, 장기 중에서 제일 무거운 장기라고 합니다. 부모를 공경하라는 말씀은, 그 간처럼 여기라는 것입니다. 곧 버릴 수 없는 존재라는 말씀입니다. 늙으신 부모가 아무런 가치가 없다고, 귀찮다고, 거추장스럽다고, 창피하다고, 내 버릴 수 있는 부모가 아니다. “네 부모를 공경하라다시 말해서 부모를 간처럼 여기라는 말이다. 소중히 여기고, 귀히 여기라는 말씀입니다. 내게 필요 없다고 버릴 수 있는 것이 아니라는 말입니다.

 

2.공경해야 할 이유

본문 2절에 네 아버지와 어머니를 공경하라 이것이 약속 있는 첫 계명이니나의 아버지와 나의 어머니이기에 공경하라는 것입니다. 남의 부모가 아니라 바로 나의 부모이기에 공경하라는 것입니다. 순종하라는 것입니다. 이것이 옳은 것이라고 합니다.

바로 우리 부모는,

1) 나에게 생명을 주신 분이십니다.

잠언 23:22: 너 낳은 아비에게 청종하고 라는 말씀이 있습니다.

잠언 23:25: 너 낳은 어미를 기쁘게 하라고 하였습니다.

우리 부모는 나에게 귀중한 생명을 주신 분이십니다. 바로 나를 이 세상에 존재하게 하신 분이다. 아무리 못나 보이고, 보잘 것 없는 부모라 할지라도 그 분들은 바로 나의 존재의 근원입니다. 마태복음 16:26절 사람이 만일 온 천하를 얻고도 제 목숨을 잃으면 무엇이 유익하리요 사람이 무엇을 주고 제 목숨을 바꾸겠느냐고 했습니다. 우리 부모님이 내게 주신 생명은 온 천하보다도 더 귀한 생명이요, 하나 밖에 없는 생명이요, 그 무엇과도 바꿀 수 없는 생명입니다. 내 생명이 소중하고 귀한 만큼 부모님도 소중하고 귀한 존재입니다.

2) 나를 양육해 주신 분이십니다.

본문 4: 또 아비들아 너희 자녀를 노엽게 하지 말고 오직 주의 교양과 훈계로 양육하라. 우리의 부모는 나를 낳아 이 땅에 존재하게 하셨을 뿐만 아니라 오늘의 내가 있기까지 나를 양육하여 주신 분이십니다. 아마 부모를 소중히 여기는 마음은 어릴수록 더하리라고 봅니다. 자신에게 그만큼 더 필요한 존재이기 때문입니다.

 

3) 나를 사랑해 주시는 분이십니다.

마태복음 15:27: “여자가 가로되 주여 옳소이다 마는 개들도 제 주인의 상에서 떨어지는 부스러기를 먹나이다 하니한 가나안 여인이 예수님께 나아와 자기의 귀신들린 딸을 고쳐 달라고 애원했습니다. 주님의 대답은 "자녀의 떡을 취하여 개들에게 던짐이 마땅치 않다"는 것이었습니다. 그때 그 가나안 여인이 딸을 위한 어머님의 사랑으로 개 취급을 당해도 좋으니 부스러기라도 좀 달라고 호소하였습니다. 나를 향한 부모님의 사랑은 자신이 개, 돼지 취급을 당하는 것도 개의치 않는 놀라운 사랑이었습니다.

 

3.부모 공경은 형통의 길입니다.

본문 2-3: 네 아버지와 어머니를 공경하라 이것이 약속 있는 첫 계명이니 이는 네가 잘 되고 땅에서 장수하리라. 출애굽기 20:12: 네 부모를 공경하라 그리하면 너의 하나님 나 여호와가 네게 준 땅에서 네 생명이 길리라. 내가 잘 되는 길, 곧 형통의 길이 여기에 있습니다. 사람들이 터득해서 하는 말이 아닙니다. 하나님께서 하신 말씀입니다. 하나님의 약속이 있는 첫 계명입니다. “네 부모를 공경하라그리하면 네가 잘 되고 땅에서 장수하리라. 하나님의 약속의 말씀입니다. 반드시 그렇게 되는 말씀이라는 것입니다.

1) 네가 잘 되고

부모를 공경하고, 가정이 화목하면 하는 일들이 매사에 잘 된다는 것 입니다.한 가정이 화목하고 평안하려면, 가장을 중심으로 하나가 되어야 합니다. “네 부모를 공경하라이 부모 공경하는 마음이 그 가정에 구심점이 되어야 합니다. 할아버지를 정점으로 한 가정이든, 아버지를 정점으로 한 가정이든, 부모를 공경하는 마음으로 뭉치게 되면 화목을 이룰 수 있습니다. 가정은 가족애가 넘쳐 나는 즐거운 동산이 되어야 합니다. 일터에서 시달리던 사람들이 참으로 편안히 휴식할 수 있는 안식처가 되어야 합니다. 피곤한 육체, 곤고한 심령이 안식을 얻고 새 힘을 얻어 새날에 다시금 일터에 나아가 주어진 일에 최선을 다할 때, 그 일이 잘 될 수밖에 없습니다.

2) 장수하리라

내 하는 일이 잘 된다는 것은 내 노력의 대가를 풍성하게 거둔다는 말입니다. 어떤 사람은 자신이 씨를 뿌리고서도 그 열매를 거두지 못하고 남이 그 열매를 거두는 일이 있습니다. 적게 뿌리고도 많이 거두는 이도 있습니다. 그러나 "장수 한다"는 것은 자신의 노력의 대가라고는 할 수 없습니다. 물론 노력을 않는 사람보다는 건강하게 좀 더 오래 살 수 있을 것입니다. 그러나 근본적으로 "장수" 곧 생명에 관한 일은 하나님의 주권 하에 있습니다. “네 부모를 공경하라그리하면 너의 하나님 나 여호와가 네게 준 땅에서 네 생명이 길리라고 했습니다. 이것은 하나님의 축복입니다. 사람이 자신의 생명을 길게 할 수는 없는 것입니다. "장수 한다"는 것은 바로 하나님께서 주시는 축복입니다.

마태복음 10:29: 참새 두 마리가 한 앗사리온에 팔리는 것이 아니냐 그러나 너희 아버지께서 허락지 아니하시면 그 하나라도 땅에 떨어지지 아니하리라. 참새 한 마리의 생명도 하나님의 주권 하에 있습니다. 우리 인간의 건강과 장수는 노력에 의한 것이 아니라 하나님의 축복으로 주어지는 것을 믿습니다. 이 축복의 길이 바로 부모 공경입니다.

 

결론 :

네 부모를 공경하라이는 우리의 부모님을 나의 간처럼 소중히 여기라는 말씀입니다. 우리의 부모는 나에게 생명을 주신 분이요, 양육해 주시고, 끝까지 사랑해 주시는 분입니다. “네 부모를 공경하라우리의 부모를 공경하는 가운데, 형통의 길이 있습니다. 축복의 길이 있습니다. “네가 잘 되고 땅에서 장수하리라하나님의 약속의 말씀입니다.

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