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담임목사컬럼

[같은 시간 이지만 완전히 다른 시간]

 

 

 

니카라과 단기 선교를 은혜 중에 마치고 돌아가는 중입니다. 이번에는 신학교동창이며 절친한 친구인

 

선교지에서 한인목회를 충실히 하는 목사님 내외의 사역도 보고 오니 얼마나 감사한지 모릅니다. 선교

 

지에서 새벽기도, 낮집회, 저녁집회를 마치고 밤늦게까지 학교이야기며 다른 친구 목사님들의 목회이

 

야기, 그리고 자녀들의 이야기로 시간이 짧아 다 이야기 못하고 아쉽게 돌아와야 했습니다. 돌아오는

 

비행기 편은 한번 갈아타야 했었습니다. 문제는 여기서 생겼는데 원래 갈아타는 시간이 여섯 시간 정도

 

있어서 미리 책도 챙기고 공부할 것도 챙기고 설교노트도 챙겨서 그 시간을 활용할 참이었습니다. 그런

 

데 비행기가 연착이 되어 계속 시간이 지연이 되는 것입니다. 집에는 빨리 가야 하는데 지연된 시간만큼

 

더 기다려야 하는 동안 얼마나 지루하고 힘든지 친구 목사님과 이야기하는 시간과 비행기 기다리는 시

 

간은 똑같은 시간일 텐데 왜 이리 다른지 모르겠습니다.

 

 

                                                                                             - 최무림 목사 -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42 인기주의 담임목사 2011.02.20 5058
41 이해(Understand) file 담임목사 2011.02.14 5091
40 마음이 귀합니다 file 담임목사 2011.02.06 5308
39 도전에 도전을 거듭하면 file 담임목사 2011.01.30 4460
38 생각의 차이 file 담임목사 2011.01.23 4915
37 가족의 어원 file 담임목사 2011.01.16 5128
36 진정한 부자 file 담임목사 2011.01.09 4871
35 새해를 맞으며 file 담임목사 2011.01.02 4870
34 방랑자, 나그네, 순례자 담임목사 2010.12.27 4795
33 격려하며 사는 인생 담임목사 2010.12.19 4267
32 신실성 file 담임목사 2010.12.13 6001
31 기 다 림 file 담임목사 2010.12.05 5836
30 감사합니다! 담임목사 2010.11.28 4507
29 지금이 모습이 아름답습니다! file 담임목사 2010.11.23 5288
28 좋아졌다가 나빠졌다가.... 담임목사 2010.11.16 7385
27 친밀한 사이 file 담임목사 2010.11.07 5860
26 께진 항아리 담임목사 2010.11.01 5691
25 구할 만한 가치 있는 삶 담임목사 2010.10.25 7399
24 집중기도 담임목사 2010.10.19 6292
23 세상에 이런일 담임목사 2010.10.11 8000
위로